음악을 안전하게 즐기는 법은 없을까요?

음악을 즐기는 것은 좋습니다! 그러나 볼륨 조절에 신경 써 주세요!

운동을 하거나 도서관에서 책을 읽을 때, 또는 수업 들으러 가는 그 사이 사이에 주변 사람들을 둘러보세요. 아마 주위 사람들이 헤드폰을 쓰며 음악을 듣는 모습을 자주 볼 수 있습니다. 스마트폰이 도입된 후 많은 사람들은 음악을 들을 수 있는 앱에 접속해 듣고싶은 음악을 언제나 자유롭고 편리하게 들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. 이에 따라서, 많은 사람들이 전 보다 더 많은 시간 동안 헤드폰을 쓰며 노래를 즐기는데 시간을 보내곤 합니다. 하지만, 하루 종일 노래를 계속 들을 수 있다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라고는 볼 수 없습니다.  

2015년, 세계 보건 기구 WHO는 전 세계 1조 2천억명의 12세~35세 사람들이 ‘안전하지 않은 높은 볼륨’으로 음악을 청취한다고 밝히며 이는 곧 이들에게 영구적인 청력 손실을 일으킬 수 있다고 보고 했습니다. 소리는 어디서나 늘 들려오지만, 긴 시간동안 큰소리에 노출되면 소음성 난청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. 소음성 난청은 예방이 가능하며 단지 몇가지 예방 수칙만 따라해도 청력손실을 예방하고 귀를 보호하며 여러분이 좋아하는 음악을 즐기실 수 있습니다. 여러분께 음악을 들을 때 예방할 수 있는 몇가지의 팁을 소개합니다.

이어폰 vs 귀를 덮는 헤드폰

대부분의 이어폰의 경우 주위 소음을 잘 차단하지 않아 결과적으로 볼륨을 높이게 만듭니다. 이렇게 높아진 볼륨은 외이도에 직접적으로 소리를 전달하고 중이에 가까이 위치해 최대 9 데시벨까지 볼륨을 증가시킵니다. 이러한 이어폰에 대한 최선의 대안책은 중이에서 멀리 떨어져 음악이 재생이 되는 귀를 덮는 헤드폰입니다. 몇몇 헤드폰들은 잡음 소거 기능을 갖춰 소음 공간에서도 볼륨을 높이지 않아도 될 수 있게 도와주어 소음성 난청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.

볼륨을 줄여보세요.

음악을 듣는 기기에서 최대의 볼륨이 설정되면 마치 라이브 락 콘서트와 같은 음악 소리를 만들어 내고는 합니다. 이 상황에서 여러분의 청력을 지킬 수 있는 최고의 방법은 볼륨을 60~80% 이하 정도로 유지하는 것입니다. 몇몇 mp3기기는 여러분의 청력 보호를 위해 사용자가 올릴 수 있는 최대한의 볼륨에 제한을 걸어 놓는 기능을 가진 것들이 있습니다.

잠시 귀에게 휴식을 주세요.

 요즘의 스마트 기기들(스마트폰, mp3 플레이어 등)은 배터리 지속력이 길어 장시간 동안 음악감상을 할 수 있습니다. 단지 듣고 있는 음악의 볼륨뿐만 아니라 이어폰을 착용하고 있는 시간 역시 난청에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. 여러분에 귀 에게도 잠시 쉬어갈 수 있는 휴식시간을 주는 건 어떠신가요?

여러분의 청력에 가장 중요한것는 중도를 지키는 것 입니다. 앞으로 남은 시간동안 좋아하는 음악을 즐기고 청력에 대해 고민하지 않을 수 있도록 안전하게 즐겨보세요!